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중기센터-삼성電 협력사 '대·중기 동반성장'나서

최종수정 2018.08.16 08:00 기사입력 2012.11.06 10:10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가 삼성전자 협력회사들의 모임인 '협성회'와 손잡고 '대ㆍ중소기업 상생협력'을 통한 동반성장에 발벗고 나선다.

경기중기센터는 6일 수원시 광교테크노밸리 내 중기센터에서 '대ㆍ중소기업 상생협력 Plaza'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수출부진과 내수 침체 등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중소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 신기술 또는 혁신적 아이디어를 보유한 업체들의 연구개발과 새로운 시장개척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우선 삼성전자 협력사와 중소기업간 구매상담회가 진행된다. 삼성전자 협력사 16개사와 중소기업 70개사가 참가한다. 1대1 집중상담을 통한 시장개척 및 납품 기회를 갖게 된다.

참여 중소기업은 ▲반도체 ▲무선통신 ▲생활가전 ▲네트워크 ▲IT솔루션 ▲디지털이미징 ▲VD 등 총 7개 분야다.

또 중소기업 100개 사가 참가한 가운데 대기업 협력 확대 및 기술개발 지원을 위해 삼성전자의 신기술개발 공모 및 신규거래 제안제도 등 오픈소싱 프로그램 설명회도 마련된다.
홍기화 경기중기센터 대표는 "이번 상담이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동반성장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대기업과 중소기업을 연결해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