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동아건설, 1박2일 농촌봉사 '구슬땀'

최종수정 2012.05.14 07:24 기사입력 2012.05.14 07:24

댓글쓰기

지난 11일 강원도 영월 덕전마을을 찾은 신동아건설은 마을에 부녀자들을 위한 전용공간인 ‘파밀리에 정자’를 건립, 기증했다.

지난 11일 강원도 영월 덕전마을을 찾은 신동아건설은 마을에 부녀자들을 위한 전용공간인 ‘파밀리에 정자’를 건립, 기증했다.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신동아건설은 지난 11일부터 1박2일간 강원도 영월 덕상2리(덕전마을, 이장 함용식)를 찾아 농촌봉사활동에 나섰다.

이 회사 임직원 50여명은 이틀 동안 마을을 돌며 고추 및 옥수수심기, 개울정비작업 등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 봉사활동은 마을과의 일사일촌 자매결연 5주년을 맞아 농촌체험의 일환으로 전개됐다. 직원들은 마을정자와 솔나무 가지를 엮어 놓는 '섶다리'를 설치했으며 마을 뒤산에서 산나물도 캤다.

윤석일 신동아건설 인사총무팀 이사는 "예전 단순히 일손만 도와주는 형식에서 벗어나 회사 임직원들이 직접 고향을 방문해 외갓집에서 하루 머물고 체험하는 형식으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전했다.

강명구 부회장도 "자매결연을 맺은 후 5년이 지나서야 처음으로 마을에서 하룻밤을 보냈다"며 "어르신들과 깊고 따뜻한 대화를 나눌 수 있어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신동아건설은 지난 2007년 7월 강원도 영월 덕상2리(덕전마을)와 일사일촌 자매결연을 맺은 후 매년 2회씩 농번기 일손을 돕고 농한기에는 직거래장터를 열고 잇다. 지난해 8월29일에는 사단법인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로부터 '1사1촌 사회공헌인증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