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호타이어 후원 함부르크SV '아프리카 기금마련 경기' 개최

최종수정 2018.09.09 20:15 기사입력 2011.12.13 09: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금호타이어가 후원하는 독일 분데스리가의 함부르크 SV와 세계적인 축구스타 지단과 호나우두가 이끄는 올스타팀이 13일(독일 현지시간) 함부르크에서 ‘아프리카 기금 마련’을 위한 자선 경기를 갖는다.

이번 친선 경기를 통해 얻어지는 수익금은 유엔개발계획(UNDP)에서 후원하는 ‘아프리카의 뿔’(Horn of Africa) 지역의 기아들을 위해 쓰여진다. 이 지역에는 극심한 가문과 기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에티오피아, 소말리아, 케냐 등을 비롯한 아프리카 북동부 10개국이 위치해 있다.
지난해에는 지진 피해를 입었던 아이티 구호지원 모금을 위해 세계 축구스타들이 대거 참가했으며, 올해도 아프라카의 빈곤 퇴치를 위해 UNDP 친선대사인 지단과 호나우두를 포함해 전세계 축구 스타들이 한 곳에 모일 예정이다.

또 함부르크SV팀에 소속된 손흥민 선수가 상대 올스타팀과 그라운드를 누빌 예정이다. 함부르크SV의 공식 스폰서인 금호타이어는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대회 후원사로 참여한다.

본 경기는 14일 새벽 3시(한국시간) SBS ESPN을 통해 단독 생중계 될 예정이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