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범죄통계자료 내년부터 공개한다

최종수정 2020.12.04 07:02 기사입력 2020.12.04 07:02

댓글쓰기

경기도, 범죄통계자료 내년부터 공개한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도내 민생범죄 현황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경기도 특별사법경찰 범죄통계'를 내년부터 공개한다.


경기도는 최근 통계청으로부터 도 특별사법경찰 범죄통계를 공식 승인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전국 최초로 특별사법경찰이 만든 범죄통계를 대외 공표할 수 있게 됐다.

현행 통계법은 지방자치단체가 새로운 통계를 작성하고 공표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통계청장의 승인을 받도록 하고 있다.


도는 민선7기 출범 이후 통계 작성의 기초 자료인 범죄 데이터베이스를 만들기 위해 '특별사법경찰 맞춤형 통계원표'와 '경기도 수사정보시스템'을 자체 개발해 활용하고 있다.


도는 올해 범죄통계 작성을 시작으로 매년 그 다음 연도 5월에 정기적으로 범죄통계를 공표할 계획이다.

내년 5월 도 홈페이지 등을 통해 도민에게 공개될 범죄통계는 ▲시ㆍ군별 범죄발생 건수 ▲월별 범죄발생 건수 ▲연도별 범죄발생 건수 ▲범죄자 직업군 ▲범죄분야별 처분결과 ▲ 범죄분야별 전과 및 재범 현황 ▲범죄자 성별 및 연령대 ▲범죄 발생장소 등 총 10종류다.


인치권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도민 누구나 쉽게 특사경 관련 범죄통계 자료를 보고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잘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9월 실시한 '경기도 특사경 단속활동 성과조사'에서는 도민 89%가 범죄통계를 공개하는 것이 알 권리 보장과 범죄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응답했다.


도는 '민생 범죄관련 정보 및 통계 공개'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