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銀, 국군재정관리단과 카드형 군인연금증서 발급 업무협약

최종수정 2019.01.29 15:19 기사입력 2019.01.29 15: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우리은행은 29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국군재정관리단에서 '카드형 군인연금증서 발급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홍식 우리은행 기관그룹장, 조홍진 국군재정관리단장, 이기회 우리카드 전무, 김동현 국민은행 전무, 이몽호 국민카드 부사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카드형 군인연금증서는 군인연금 수급자임을 증명하고 군 복지지설 이용시 할인 혜택이 주어지는 증서로 체크카드, 신용카드 등 결제기능을 포함할 수 있다. 국군재정관리단은 다음달부터 10년간 군인연금증서(카드형) 발급 업무를 수행하는 사업자로 지난해 11월 우리은행과 국민은행을 선정했다. 퇴역, 상이 및 유족연금 수급자는 현재 9만여명으로 매년 연금 수급자가 2000여명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은행으로 군인연금을 수령하면 ▲인터넷뱅킹, 자동화기기 이용 수수료 무제한 면제 ▲0.5%포인트 적금 금리우대 ▲연환산 수령액 150%까지 대출 한도 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웰리치100연금통장'을 통해 연금을 받으면 ▲무료 온천이용권 2매 ▲무료 전화금융사기보험서비스 ▲헬스케어서비스 우대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결제기능이 있는 '군인연금증카드'를 발급받으면 매월 최대 5000원, 2년간 최대 12만원의 버스비를 지원받는 게 가능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2014년부터 단독으로 카드형 군인연금증 발급 사업자로 군인연금 수급자의 생활 편의와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2029년까지 종합금융서비스를 제공해 연금수급권자의 만족도 제고를 위해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