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혜훈 "최순실 일당, 복지부까지 생사여탈권 휘둘러"

최종수정 2016.12.19 23:34 기사입력 2016.12.14 11:13

댓글쓰기

이혜훈 "최순실 일당, 복지부까지 생사여탈권 휘둘러"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나주석 기자]이혜훈 새누리당 의원은 14일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특별위원회'에서 "(최순실 등이) 문체부만 국한된 것이 아니라 보건산업진흥원 등 복지부까지 종횡무진하며 생사여탈권을 휘둘렀다"며 "특검이 반드시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리 세번째 청문회에 참석해 "최순실씨와 김영재 원장의 아내 회사를 중동 진출 압박하라는 것을 들었느냐"고 물으며 "(해당 기업이)대통령 순방에 낄 수가 없었는데 비공식으로 순방마다 데리고 다녔다"며 특혜 의혹을 지적했다.

그는 이어 정기택 전 보건산업진흥 원장이 지시 거부로 보복성 해임을 당했다며 "관련 담장자는 (중동) 현장에서 부당한 압력에 시달리다 도저히 못 견디고 사표를 이메일로 보냈다"며 "보건산업진흥원은 중동 순방 뒤 대규모 감사를 받았다"고 말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