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내 주식형펀드, 9개월만에 증가세로 전환

최종수정 2016.12.08 15:21 기사입력 2016.12.08 15: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국내 주식형펀드가 지난달 9개월만에 증가세로 전환했다.

8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11월 말 기준 국내 주식형펀드 순자산은 전월대비 1조5000억원 증가한 51조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순자산 규모는 9개월 만에 증가세로 전환했다.
반면 해외 주식형펀의 순자산은 3000억원 감소한 15조2000억원을 기록했다.

채권 펀드에선 자금이 빠져나갔다. 국내 채권형펀드과 해외 채권형펀드의 순자산은 각각 전월대비 3조9000억원, 2000억원 줄어든 96조4000억원과 11조1000억원으로 기록됐다.

한편 11월말 전체 펀드 설정액은 전월말 대비 5조7000억원 늘어난 485조3000억원, 순자산 역시 4조2000억원 증가한 476조2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