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1 대 100', 박철민 "사회인 야구팀 7구단에 가입돼 있다"

최종수정 2016.12.19 19:02 기사입력 2016.12.07 00:15

댓글쓰기

박철민 / 사진=KBS2 '1 대 100' 제공

박철민 / 사진=KBS2 '1 대 100'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배우 박철민이 야구광임을 밝혔다.

KBS2 '1 대 100'에 출연한 그는 "사회인 야구팀 7구단에 가입돼 있다"며 야구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이어 "촬영이 없는 날엔 무조건 야구를 해야 하기에 여러 구단에 가입했다"며 "1년에 한 7~80경기는 뛰는 것 같다"고 말해 현장에 있던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아울러 "어느 날, 아내가 일주일 내내 야구를 하면 가족들과의 시간이 없지 않느냐고 항의를 하더라"며 "그래서 경기를 줄이겠다고 아내와 약속했는데, 그날 내가 야구공을 손에 꼭 쥐고 잠이 들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미소를 지으면서 자고 있는 나를 본 아내가 그냥 야구하라고 하더라"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KBS2 '1 대 100'은 매주 화요일 오후 8시55분 방송된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