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디스플레이 정기 임원인사…부사장 2명 승진

최종수정 2016.12.01 17:14 기사입력 2016.12.01 17: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LG디스플레이 가 부사장 2명, 전무 4명, 상무 9명 등 총 15명을 승진시키는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인사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로 사업구조를 전환하고, 고부가 제품 확대를 통한 LCD 사업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관점에서 이뤄졌다.

특히 중장기 경쟁력을 강화하고 사업안정화에 기여한 차세대 리더 발굴이라는 측면도 고려됐다.
우선 부사장에는 최형석 어드밴스드 디스플레이 사업부장과 신상문 생산기술 센터장이 승진했다.

최 사업부장은 시장, 고객, 사업 전반에 대한 전문적 식견과 통찰력을 바탕으로 고객과의 강한 신뢰관계를 구축해 매출 성장 및 수익 구조의 개선을 주도하고, 중장기 관점에서 전략 고객과 미래 기술 개발에 대한 협업 체계를 구축해 파트너십 기반을 강화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신 센터장은 모듈·생산 관리 분야에 대한 전문성과 풍부한 엔지니어 경험을 갖춘 생산과 공정기술 전문가다. 생산기술 및 핵심 장비 성능 확보를 통해 공정과 장비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기술·신모델 생산 조기안정화, 글로벌 모듈 생산체계 구축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OLED 생산 분야의 최고 전문가로 OLED 양산실현의 주역인 김태승 P-OLED Cell 담당, 미래 육성 사업인 자동차용 디스플레이 사업의 지속 성장을 주도한 신정식 Auto 사업담당, 영업/마케팅 전문가로 매출 및 시장점유율 확대에 크게 기여한 오강열 Advanced Display 영업2담당과 차별화 기술의 적기 개발을 통해 TV 제품 경쟁력 강화 및 수익성 제고에 크게 기여한 이주홍 TV 개발 그룹장이 이번 정기임원인사에서 전무로 승진했다.

이외에도 기획, 영업, 마케팅 등 고객접점에서 탁월한 성과를 창출한 인재들과 제품생산/개발 등 사업안정화에 기여한 9명의 차세대 리더들이 상무로 신규 선임됐다.

이번 정기 임원 인사는 2017년 1월 1일부로 시행된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