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1·26 촛불집회]사상 첫 청운동 집회 마무리…경찰 "해산해달라"(상보)

최종수정 2016.11.26 18:07 기사입력 2016.11.26 17:55

댓글쓰기

▲ 26일 '박근혜 퇴진 5차 범국민행동'에 참여한 시민들이 청운효자동 일대에 운집했다. 이날 집회에는 200만명이 모일 것으로 예상된다.

▲ 26일 '박근혜 퇴진 5차 범국민행동'에 참여한 시민들이 청운효자동 일대에 운집했다. 이날 집회에는 200만명이 모일 것으로 예상된다.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26일 사상 처음으로 청와대 앞 200m인 청운효자동 주민센터에서 열린 집회와 행진이 마무리됐다. 경찰은 법원이 허용한 제한시간이 오후 5시30분이 지나자 해산 방송을 했다.

이날 오후 청운효자동 주민센터를 중심으로 율곡로, 동십자각 등 청와대 인근에는 주최측 추산 35만명의 시민들이 청와대를 완전히 포위한 가운데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했다.

일찌감치 이중삼중 차벽을 설치한 경찰은 법원이 허용한 제한시간이 지나자 "(오후 5시)30분이 넘었으니 해산해달라"고 방송을 했다. 이후 약 20분가량 별다른 조치를 하지 않고 시민들의 자유발언을 지켜봤다.

박근혜 대통령 퇴진 등을 요구하는 자유발언을 이어가던 시민들은 오후 5시50분께 청운효자동 주민센터앞에서의 집회를 마무리하고 본집회가 열리는 광화문광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대부분의 시민들이 평화적 집회를 위해 광화문광장으로 움직이고 있는 가운데 일부 시민들은 물러나지 않고 경찰과 실랑이중이다. 이에 경찰은 "해산절차를 밟겠다"고 방송을 하고 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