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진의료원, 인공신장실 개설

최종수정 2016.11.26 12:57 기사입력 2016.11.26 12:57

댓글쓰기

강진의료원, 인공신장실 개설

"신장장애인 진료 확대로 지역 거점공공병원 역할 강화"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강진의료원(원장 이숭)에 신부전환자와 만성질환자 맞춤형 진료를 위한 인공신장실이 개설돼 지역 거점공공병원으로서 역할이 강화될 전망이다.

26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강진의료원이 약 300㎡에 6병상 규모의 인공신장실을 개설해 28일부터 본격적인 혈액투석 여과를 시행한다. 인공신장실은 최신고효율 투석장비와 혈액투석기, 정수시스템 등을 갖췄다.

강진의료원은 지난 5월부터 진료권 내 혈액투석 환자 조사 및 인공신장실 운영 의료기관 파악을 통해 우선 6병상을 설치한 것으로, 앞으로 환자 추이를 고려해 16병상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이숭 원장은 “전남 서남부권 거점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의료 취약 분야 발굴을 통해 의료복지 혜택을 받기 어려운 소외계층과 장애인, 지역 주민들에게 더 많은 의료서비스 혜택이 돌아가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