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이블씨엔씨, 3분기 영업익 감소…원가율 상승 탓(상보)

최종수정 2016.11.07 14:41 기사입력 2016.11.07 14:23

댓글쓰기

3분기 영업익 78% 줄어
다만 누적 영업익 153.5% 증가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화장품브랜드 미샤·어퓨를 운영하는 에이블씨엔씨는 올 3분기 영업이익이 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78% 감소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기간 매출액은 937억원으로 4.2% 증가한 반면 25억원의 당기순손실이 발생해 적자전환했다. 원가율 상승과 정기 세무조사 결과 반영 및 원화 가치 하락 등이 원인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그러나 올 들어 3분기까지 누적 실적은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매출액은 303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6%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당기 순이익 역시 115억원과 70억원으로 각각 153.5%, 27.1% 늘었다.

에이블씨엔씨 관계자는 "지난 몇 년간 4분기에 상대적으로 높은 매출과 이익을 기록했다"면서 "최근 출시한 미샤 텐션팩트와 이탈프리즘이 시장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어 4분기 실적은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