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DGB금융, 3분기 순이익 2535억원…전년比 10%↓

최종수정 2016.10.27 16:27 기사입력 2016.10.27 16: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DGB금융그룹은 올해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2535억원(연결 기준)을 올렸다고 27일 밝혔다.

DGB금융그룹은 이자이익의 꾸준한 증가로 누적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보다 3.5% 증가한 3394억원으로 집계됐으나 지난해 3분기 DGB대구은행의 휴면예금 관련 세금 환급분 353억원이 이익으로 계상된 영향으로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0%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총자산순이익률(ROA)과 자기자본순이익률(ROE)은 각각 0.64%와 9.39%를 기록했고, 국제결제은행(BIS)기준 자기자본비율은 13.05%이다.

그룹 총자산은 전년 동기 대비 8.5% 증가한 61조3027억원을 기록했다.

주요 자회사인 DGB대구은행의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4.7% 증가한 2950억원이며 누적 당기순이익은 10.3% 감소한 2282억원이다. ROA와 ROE는 각각 0.64%, 8.80%를 기록했다.
총자산은 전년 동기 대비 7.8% 증가한 54조원, 총대출과 총수신은 5.9%씩 증가해 각각 32조8000억원, 40조1000억원이다. 고정이하여신비율은 1.24%로 나타났다.

우량자산 증대 노력으로 BIS비율은 전년 동기 대비 0.69%포인트 상승한 14.63%, 보통주자본비율은 1.18%포인트 상승해 11.05%를 기록했다.

비은행 자회사인 DGB생명의 누적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7.4% 증가한 142억원이었으며, DGB캐피탈의 누적 당기순이익은 128.8% 증가한 119억원이다.

노성석 DGB금융그룹 부사장은 “국내 주요 대기업들의 실적악화 및 가계부채 증가 등 국내 경기하락 위험뿐 아니라 미국 기준금리 인상 및 환율 급변 등 대내외 경제 변수가 많은 만큼 철저한 경영관리를 통해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