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GF리테일, 중소협력업체에 추석 대금 1446억 조기 지급

최종수정 2016.08.26 08:12 기사입력 2016.08.26 08:12

댓글쓰기

200여 곳 중소협력업체 및 1만여 개 가맹점 대상
가맹점 수익성 향상ㆍ협력업체와 동반성장 도모

BGF리테일, 중소협력업체에 추석 대금 1446억 조기 지급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BGF리테일이 다가오는 추석을 앞두고 중소협력업체와 전국 가맹점을 대상으로 정산대금 및 가맹점 수익금 1446억 원을 조기 지급한다.

BGF리테일은 다음달 12일 상품 및 물류를 거래하고 있는 중소협력업체 200여 곳을 대상으로 지급일보다 일주일 앞당겨 정산대금을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추석 대금 조기 지급은 명절 기간 동안 협력업체의 원활한 자금 운영에 도움을 주고 내수 소비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번 추석을 기점으로 전국 1만여 가맹점의 수익금을 매월 11일에 일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업계에서 가장 빠른 지급일로, 가맹점의 현금 유동성을 높여 점포의 안정적인 운영을 돕기 위한 것이다.

BGF리테일은 지난 2013년 업계 최초로 설과 추석에 앞서 중소협력업체의 상품 대금과 가맹점 수익금을 조기 지급하는 선례를 만들었으며, 100% 현금 지급을 원칙으로 하여 자금 유동성을 보장하고 있다.

이건준 BGF리테일 경영지원부문장은 “협력업체와 가맹점주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진정성 있는 상생정책을 실천해 오고 있다”며, “장기화된 경기침체 속에서도 가맹점의 수익성 향상과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지원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