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우씨엠, 건설사업관리 능력평가 1위

최종수정 2016.08.26 06:00 기사입력 2016.08.26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태진 기자]국토교통부는 26일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가 '2016년도 건설사업관리자 건설사업관리(CM)능력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삼우씨엠은 지난해 236억원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난 478억원의 실적을 올렸다.

건원엔지니어링이 433억원, 포스코A&C가 275억원의 실적으로 뒤를 이었다.

이번 평가는 발주자가 건설사업관리자를 적정하게 선정할 수 있도록 직전년도 CM 실적 및 재무상태 등 해당 능력에 관한 정보를 매년 8월말까지 실시한다.

올해는 신청업체 40곳에 대해 실시했으며, 총 실적은 4190억 원을 기록했다. 발주 주체별로는 공공 분야 2099억 원, 민간 분야 2091억 원으로 비슷했다.
조태진 기자 tj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