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끝사랑' 지진희-김희애, 첫 회부터 인공호흡 키스…강렬한 시작

최종수정 2016.07.23 16:39 기사입력 2016.07.23 16:39

댓글쓰기

'끝사랑' 지진희, 김희애 / 사진=SBS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끝에서 두 번째 사랑' 지진희가 인공호흡으로 김희애를 살려냈다.

'미녀공심이' 후속으로 오는 30일부터 방송되는 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극본 최윤정, 연출 최영훈, 끝사랑) 첫 회에서는 극중 방송국 드라마PD인 민주(김희애 분)가 번지점프 도중 물에 빠지지는 장면이 방송된다.
민주가 물에 빠지는 모습을 우연찮게 발견하게 된 우리시 5급 공무원인 상식(지진희 분)이 그를 발견하고는 물에 뛰어들어 그녀를 구하게 된다.

이 장면은 지난 6월 말 서울 근교의 한 강에서 촬영했다. 최영훈 감독의 큐 사인과 함께 당시 지진희는 물에서 기절한 김희애를 데리고 나와 이내 눕혔다. 당시 주위에는 극중 드라마 촬영을 위해 모여들었던 스태프들이 상황을 살피기 위해 순식간에 둘을 에워싸며 호들갑을 떨거나 울부짓기도 했다.

이때 지진희는 침착하게 김희애의 뺨을 여러 차례 때리고 어느 순간 그녀의 코와 입을 잡고 숨 가쁘게 인공호흡을 하기 시작했다. 이러기를 수차례, 잠시 후 그녀는 입속 물을 지진희의 얼굴을 향해 내뱉으면서 다시금 숨을 쉬었다.
그 장면을 본 최영훈 감독은 "아주 실감났어요"라는 말과 함께 오케이를 외쳤고, 스태프들과 연기자들 또한 열연을 아끼지 않은 둘을 향해 박수갈채를 보내며 촬영은 마무리됐다.

'끝사랑'은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5급 공무원 과장과 어떤 일이든 일어나길 바라는 방송사 드라마PD를 통해 40대의 사랑과 삶을 공감 있게 그려가는 드라마다.

오는 30일 오후 9시55분부터 매주 토, 일요일 시청자들의 안방을 찾아갈 예정이다.

김태우 인턴기자 ktw103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