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살수(薩水)대첩 물싸움 퍼레이드 “무더위를 씻어라”

최종수정 2016.07.18 14:04 기사입력 2016.07.18 14:04

댓글쓰기

살수(薩水)대첩 물싸움 퍼레이드 “무더위를 씻어라”

" ‘살, 수, 대, 첩’ 4개 구간별 주제 나눠, 물의 의미 되새겨"
김성 군수 “살수대첩은 물축제 메인 이벤트, 생명의 에너지 체험할 것”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지난해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내며 정남진 장흥 물축제의 개막 첫날을 장식했던 ‘살수대첩 물싸움 퍼레이드’가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돌아왔다.

살수대첩 퍼레이드는 참여형 축제로의 변화를 선언한 물축제의 메인 이벤트로 군민과 관광객이 한 데 어울려 물싸움을 벌이며 시가지를 행진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첫 선을 보인 살수대첩 퍼레이드는 당초 예상을 훨씬 웃도는 3천여 명의 관광객과 군민이 참가해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올해는 개막 둘째 날인 30일 토요일에 개최해 보다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퍼레이드에서는 ‘살, 수, 대, 첩’ 4개의 구간별 주제를 나눠 물의 의미를 재해석한다.

퍼레이드가 시작되는 군민회관 앞 ‘살’ 구간에서는 아이스버킷 행사와 몸풀기 댄스로 구성된 생명의 기운 의식이 벌어진다.

각각 한전과 농협 앞에서 펼쳐지는 ‘수, 대’ 구간에서는 인체에 무해한 컬러워터와 파우더를 활용해 죄와 더러움을 상징하는 교전이 이루어진다.
살수(薩水)대첩 물싸움 퍼레이드 “무더위를 씻어라”

마지막으로 장흥교 아래 ‘첩’ 구간에서는 퍼레이드를 거쳐 더럽혀진 몸을 씻는 씻김과 생명 부활 의식을 가진다.

군은 이번 퍼레이드를 통해 생명의 물이 가지는 의미를 재해석해 참가자들과 교감하고, 이들이 만들어내는 활기찬 에너지를 물축제장까지 끌어온다는 구상이다.

이 밖에도 장흥군 10개 읍면의 퍼레이드 트럭과 대형 트레일러가 행렬의 선두를 이끌고, 코스 중간에는 음악무대를 설치해 참가자들의 흥을 돋우기도 한다.

김성 군수는 “올해 살수대첩 퍼레이드는 관광객과 군민들이 함께 어울리며 물의 기운을 무대로 전달하는 물축제의 메인 이벤트”라며, “많은 분들이 함께 해 물이 가진 생명의 에너지를 체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