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녕' 주우재 "내 매력? 막 잘생기지 않아서…"

최종수정 2016.06.21 11:56 기사입력 2016.06.21 11:56

댓글쓰기

주우재/사진=KBS

주우재/사진=KBS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모델 주우재가 솔직담백한 입담으로 자신의 매력을 어필했다.

20일 밤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이하 '안녕하세요')에는 배우 윤유선, 가수 다나, 모델 이진이와 주우재가 출연해 시청자들의 고민을 나눴다.
이날 김태균은 주우재에게 "여성분들이 아주 좋아하는 모델이잖냐. 본인의 매력은 뭐냐고 생각 하냐?"고 물었다.

이에 주우재는 "내 매력은 '저 정도면 만날 수는 있겠다' 싶은 정도로 생긴 거? 막 잘생기지 않아서"라고 솔직히 답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정찬우는 "몇 살이냐?"고 물었고, 주우재는 "31세다"라고 답했다. 이를 들은 출연진들은 화들짝 놀라며 "진짜 동안이다"라고 입을 모았다.
이어 주우재는 "모델에게 늘 시키는 워킹은 재미도 없고 식상한 것 같다"고 반응했다.

또 주우재는 가라데와 종합격투기에 빠진 남편 때문에 고민하는 사연을 들은 후, 남편의 눈을 제대로 마주치지 못하면서도 “왜 그랬어? 왜 그랬냐고!” 당당한 척 질문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어 관객뿐만 아니라 시청자들도 웃게 했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