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중권, 강남역 살인사건 두고…"대한남아 입 닫고 반성하자"

최종수정 2016.05.21 11:22 기사입력 2016.05.21 11:22

댓글쓰기

사진= 진중권 트위터 캡처

사진= 진중권 트위터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강남역 살인사건에 대해 언급했다.

진 교수는 지난 19일 자신의 트위터에 "경찰에서 그것을 '혐오범죄'로 규정하든 안하든 "여성혐오가 그 행위의 배경을 이룬 것은 부인 할 수 없다"고 전했다.

이어 진 교수는 "중요한 것은 그가 '여성에게 무시당했다'는 것이 도대체 자기가한 행위의 변명으로 통용될 수 있다고 믿는 다는 것 자체, 실은 그게 무서운 것"이라고 했다.

또 진 교수는 "70년대식 구호로 말하지만 '입 닫고 추모하고 X잡고 반성하자'이게 이 사태를 대하는 '대한남아'의 적절한 태도라 사료된다"고 덧붙였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