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남시 가습기피해자 지원…18일 접수창구 설치

최종수정 2016.05.19 07:39 기사입력 2016.05.19 07: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경기도 성남시가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와 가족 지원에 나선다.

성남시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 사례 접수창구'를 18일 시청 동관 5층에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성남시의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접수창구 개설 안내문

성남시의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접수창구 개설 안내문


성남시는 피해 사례가 접수되면 환경부 업무 수탁기관인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 서류를 보내 피해 조사를 의뢰하고, 그에 상응하는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줄 계획이다.

건강피해 인정을 받은 사람(피인정인)은 폐 질환 검진 치료비 등 실제 지출한 의료비를 돌려받게 된다. 피해 인정기간은 피해 인정일로부터 5년이다.

사망자의 경우 의료비 지원 하한 금액은 620여만 원이다. 의료비에는 검진과 치료에 소요된 건강보험의 본인 부담금 외에도 호흡보조기 임대비, 선택진료비, 상급병실 차액 등 일부 비급여 항목이 포함돼 있다.
피인정인 중에서 사망자에게는 의료비 외에 유족에게 장례비로 248만1000원이 지급된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