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그룹 4년새 450개 창업팀 지원…매출 544억 창출

최종수정 2016.04.07 09:12 기사입력 2016.04.07 09:12

댓글쓰기

총 300억원 투자…2200명 일자리 만들어

창업 지원사업 현황.

창업 지원사업 현황.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2012년부터 4년간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2200명의 일자리 창출과 총 544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소셜벤처 창업지원 ▲소상공인 창업지원 ▲사회적 일자리 창출 등 3가지 분야로 나눠 그동안 총 300억원을 투자해 450개의 창업팀을 지원했다.
소셜벤처 창업지원 분야에서는 'H-온드림 오디션'과 창업 인큐베이팅 센터인 '서초창의허브'를 통해 총 250개 창업팀에서 970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소상공인 창업지원 분야에서는 '기프트카 캠페인'을 통해 200개팀의 창업 지원과 일자리 400개를 창출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차정몽구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국내 최대 소셜벤처 창업지원 사업 'H-온드림 오디션' 5기 행사에서 창업 동아리 대학생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차정몽구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국내 최대 소셜벤처 창업지원 사업 'H-온드림 오디션' 5기 행사에서 창업 동아리 대학생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회적 일자리 창출 분야에서는 노인요양보호사업을 진행하는 사단법인 안심생활 지원을 통해 경력단절여성 800명을 고용했다. 이동약자의 복지차를 개발하고 판매하는 ㈜이지무브를 지원하는 등 총 830명의 일자리를 만들어 냈다.
현대차그룹은 6일 서울 종로구 소재 나인트리컨벤션에서 열린 'H-온드림 오디션' 본선과 시상식을 겸한 자리에서 이같은 사업 성과를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고영선 고용노동부 차관은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이 사회적기업을 통해 이루어질 때 그 지속성과 효과성을 사회가치 창출로 만들 수 있다"며 "앞으로도 현대차그룹과 현대차정몽구재단이 지금처럼 사회적기업의 동반자로 큰 힘이 돼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