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창뮤직, 국내 첫 MIPA 올해의 악기상 후보

최종수정 2016.04.05 19:56 기사입력 2016.04.05 19:56

댓글쓰기

영창뮤직, 국내 첫 MIPA 올해의 악기상 후보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영창뮤직은 국내 최초로 2016 뮤직메세 프레스 어워드(MIPA) 올해의 악기상 최종 후보에 포함됐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17회를 맞는 MIPA는 매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세계 3대 음악 산업 박람회 뮤직메세가 주관하며 유럽의 그래미(Grammy)로 평가 받는 최고 권위의 상이다. 전세계 100여개 이상의 업계지(trade magazine) 저널리스트들이 추천 및 평가한 믹서, 마이크, 헤드폰 등 40여개의 카테고리별 최고의 제품 3개를 선정한다.
영창뮤직은 디지털악기 브랜드 커즈와일 신디사이저 포르테(FORTE)가 전자피아노 부문에서 스웨덴의 노드, 독일의 네이티브 인스트루먼트사와 함께 경쟁한다. 커즈와일 포르테는 미국 보스턴에 위치한 커즈와일 R&D 센터에서 총 1200만달러가량이 투입, 개발한 악기다. 세계 최대용량 음원, 플래시메모리 특허기술(Flash-Play™)등 첨단기능들이 포함된 제품이다. 시상식은 7일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진행되며, 유럽, 북미, 아시아 등 전세계 300여개 이상의 제조, 유통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김홍진 영창뮤직 상무는 "이번 MIPA 노미네이트는 대한민국이 세계최고의 디지털 사운드 기술력을 보유하였다는 증명이자 국가적 차원의 경사"라며 "K-POP과 함께 우리나라의 음악적 위상을 이번 독일 행사에서 전세계 관계자들에게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