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데즈컴바인, "코스닥지수 12p 왜곡"

최종수정 2016.03.17 10:41 기사입력 2016.03.17 10: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폭탄주' 코데즈컴바인이 700 돌파를 앞둔 코스닥지수에 12포인트 정도의 왜곡을 초래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최창규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7일 "코데즈컴바인에 의한 지수 왜곡을 지난 2일 기준 코스닥 시가총액에 적용해 계산해보면 12포인트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그는 "코데즈컴바인 급등에 따른 지수 왜곡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관리종목을 지수 산출에서 제외하는 것과 유동비율 가중 방식의 시가총액 산출 방식을 사용하는 것 등 두 가지를 생각해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수 산출 방식을 바꾸는 건은 쉽지 않다"고 지적했다.

그는 "유동비율 가중 방식은 대주주와 채권단 물량처럼 1년 이상 시장에 나올 수 없는 매물을 비유동 주식으로 보고 시가총액에 반영하지 않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 연구원은 "코데즈컴바인은 유동 물량이 적어 언제든 쉽게 급등락하는 조건을갖추고 있다"며 "해외에선 유동비율이 지극히 낮은 종목을 상장 폐지하거나 유동 주식 수가 소량인 종목을 지수에서 제외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