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논산서 5개 농가 구제역 추가 확진…돼지 5000마리 매몰 처분

최종수정 2016.03.13 13:45 기사입력 2016.03.13 13:45

댓글쓰기

위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위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충남 논산지역에서 구제역 양성 확진 판정이 나왔다.

지난달 17일 공주 천안에서 구제역이 발생한 이후 한 달 사이 충남에서만 모두 10개 농가로 구제역이 확산됐다.

충남도는 13일 최근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은 논산시 광석면 한 양돈농가 주변 농가를 대상으로 구제역 정밀검사를 실시한 결과 5개 농가에서 구제역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일부 돼지의 콧등에서 수포가 발견되거나 발굽이 떨어지는 등 구제역 의심 증상도 관찰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방역 당국은 구제역 양성 반응이 나온 5개 양돈농가에 초동 방역팀을 급파해 현장을 통제하는 한편 각 농장에서 키우던 돼지 5000여 마리에 대한 매몰 처분에 착수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