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한도전' 할머니의 마음을 사로잡을 제비 할아버지는 누구?

최종수정 2016.03.13 00:29 기사입력 2016.03.13 00:29

댓글쓰기

무한도전 박명수 이봉주 / 사진=MBC 무한도전 박명수 이봉주 방송캡처

무한도전 박명수 이봉주 / 사진=MBC 무한도전 박명수 이봉주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전 마라톤선수 이봉주가 '못친소'특집 이후 다시 무한도전에 출연했다.

1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의 '봄날은 온다-시청률 특공대' 특집에서 박명수는 시청률 사수 방안으로 할머니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제비 형을 초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이봉주는 제비 형으로 강제 소환을 당했고, 멤버들은 이봉주의 백정장을 보고 "옷은 형 거냐"고 묻는 등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후 이봉주는 할머님들에게 인기가 많다는 이유로 소환됐다는 사실을 알고는 난색을 표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는 "이봉주 싫어하는 할머님들이 어딨냐"고 말했고, 이봉주는 "그런데 할머님들에게 뭘 어떻게 하라는 거냐"고 되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명수는 "할머님들의 손잡고 인사드리고 같이 달리면 된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무한도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