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손담비, 설 특집 예능드라마서 ‘은둔형 외톨이 오빠’ 봉태규와 호흡

최종수정 2016.02.01 12:36 기사입력 2016.02.01 12:36

댓글쓰기

사진=키이스트 제공

사진=키이스트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은둔형 외톨이 오빠를 돌보는 평범한 회사원을 연기하며 봉태규와 호흡을 맞춘다.

손담비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손담비가 KBS 2TV 설 특집 2부작 예능드라마 ‘기적의 시간 : 로스타임’에 캐스팅됐다고 1일 밝혔다.
‘기적의 시간 : 로스타임’은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이하지만 기적적으로 인생의 마지막 추가시간을 부여받은 사람들의 이야기다.

손담비의 소속사는 “이승과 저승의 경계에 있는 축구 심판진과 해설진들의 생중계라는 포맷이 더해져 재미와 감동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손담비는 17일 방송되는 2부에서 불의의 사고로 부모를 잃고 오빠 달수(봉태규 분)와 단둘이 살고 있는 평범한 회사원 윤달희를 연기한다.
윤달희는 부모의 사고 이후 은둔형 외톨이가 된 오빠를 지극 정성으로 돌보며 꿋꿋하게 살아가는 인물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