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중권, 더민주 탈당한 박지원에 "공천 못 받아 나간 것" 독설

최종수정 2016.01.23 17:37 기사입력 2016.01.23 17:37

댓글쓰기

동양대학교 진중권 교수. 사진=아시아경제DB

동양대학교 진중권 교수.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박지원 의원의 더불어민주당 탈당과 야권 통합 계획에 대해 "어디서든 공천을 못 받기 때문"이라며 독설을 날렸다.

진 교수는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박지원 탈당으로 더민주 사태는 마무리 됐다"며 "타격은 입었지만, 전화위복의 측면도 있다"고 평을 남겼다.

이어 "결과적으로 안철수가 새정연의 고름을 깔끔하게 짜 내간 셈이 됐다"며 "이제 자기들(국민의당 합류 인사들)끼리 싸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진 교수는 박지원 의원의 더민주 탈당 이유에 대해서도 "박지원은 어차피 더민주, 국민의당 어디서도 공천 못 받는다"며 "그래서 무소속으로 출마한 뒤 당선된 후에 돌아오겠다는 얘기다. 야권통합은 얼어죽을…"이라고 비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