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검은 사제들’ 박소담 "김윤석·강동원과 술자리 끝까지 지켰다"

최종수정 2016.01.21 08:57 기사입력 2016.01.21 08:57

댓글쓰기

박소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박소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박소담이 영화 '검은 사제들' 촬영 비화를 공개했다.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이 구역의 미친 자는 나야'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소담, 이엘, 영화감독 이해영, 개그맨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날 박소담은 "영화 '검은 사제들' 촬영 당시 밤마다 김윤석, 강동원과 술 파티를 했다더라. 진짜냐"는 질문에 "맞다. 거의 매일 밤 술을 먹었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두 선배님(김윤석, 강동원)과 제가 항상 끝까지 자리를 지켰다"면서 "소주 2병이 주량"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