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후지필름 "적외선용 미러리스 카메라 X-T1 IR 공개"

최종수정 2016.01.20 10:56 기사입력 2016.01.20 10:56

댓글쓰기


X-T1의 고성능·고화질에 적외선 촬영기술 접목해 '보이지 않는 정보' 전달
과학수사, 위변조 감식, 예술사진, 문화재분석 등에서 신뢰도 높은 결과 선사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후지필름 일렉트로닉 이미징 코리아는 후지필름 X시리즈 최초의 적외선용 미러리스 카메라 'X-T1 IR'을 20일 공개했다. 출시일은 오는 27일이며 가격은 219만9000원이다.

후지필름이 이번에 선보이는 X-T1 IR은 법률, 의료, 과학 산업에 종사하는 기술 전문가를 위한 고성능 프리미엄 미러리스 카메라다. 실제 과학수사, 위변조 감식, 예술사진, 문화재분석, 의료분석 등 각종 적외선 촬영분야에서 신뢰할 수 있는 촬영 결과물을 제공한다.

X-T1 IR은 2014년 세계적 권위의 TIPA 어워드에서 수상한 바 있는 X-T1의 성능을 바탕으로 후지필름이 새롭게 고안한 첨단 적외선 기술을 접목시킨 제품이다. 약 380-1000nm 사이 파장의 가시광선 및 적외선(IR)을 촬영할 수 있으며 후지논 XF렌즈와의 조합으로 뛰어난 결과물를 선사한다.

X-T1 IR은 X-T1의 X-Trans CMOS II 이미지센서, 0.005초 타임랙 리얼타임 뷰파인더, 고해상도 틸트식 LCD 기능 등을 그대로 탑재했다. 전자식 셔터와 뷰파인터를 그대로 가져와 야간시야를 완벽히 확보하고, 사람 눈으로 볼 수 없는 적외선 광원에서의 촬영을 가능하게 했다.
외관은 100% 마그네슘합금으로 구성돼 있으며 방진, 방습 기능을 탑재했다. 이로 인해 영하 10도에서도 작동 가능하다. 빠르고 정확한 오토 포커스와 함께 초고속 UHS-II SD 메모리 카드 호환이 가능해 초당 최대 8프레임 촬영이 가능한 것도 특징이다.

삼흥과학 홈페이지(wwww.samheung.com)와 후지필름 공식 온라인 쇼핑몰 X-shop(www.fujifilm-korea.co.kr)에서 판매된다.

제품 특성상 개인적인 용도로는 판매하지 않으며 문화재 관련 연구소, 박물관, 미술관 등의 연구 목적으로만 판매된다. 관련 정보는 후지필름 본사 고객센터(1577-4793)로 문의하면 된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