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매일유업, 노인 고독사 방지 ‘우유 안부 캠페인’ 동참

최종수정 2016.01.20 10:04 기사입력 2016.01.20 10:04

댓글쓰기

서울 광진구 독거 노인 150세대에 우유 배달 및 안부 활동 전개
매일유업, 노인 고독사 방지 ‘우유 안부 캠페인’ 동참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매일유업은 독거노인 고독사 방지를 위한 ‘우유 안부 캠페인’에 참여하고 이를 위해 서울 성동구 금호동에 위치한 옥수중앙교회에서 지원 협의 및 전달식 행사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우유 안부 캠페인’은 혼자 사는 노인 가정에 매일 우유 1개씩을 배달하고 독거노인의 집 앞에 우유가 2개 이상 쌓여 있다면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판단 배달원이 즉시 신고하고 확인 할 수 있도록 한 시스템이다.

이번 참여로 매일유업은 옥수중앙교회와 함께 향후 광진구 독거노인 150세대에 우유를 전달하게 된다. 특히 평소 우유를 마시면 속이 불편한 노인분들도 편하게 마실 수 있도록 우유의 유당을 제거한 ‘소화가 잘되는 우유’ 제품이 전달될 계획이다.

노인 고독사 방지를 위한 ‘우유 안부 캠페인’은 옥수중앙교회가 성동구 지역 독거노인의 안부를 묻고 고독사를 방지하기 위해 2003년부터 소외계층 후원 활동으로 처음 시작했다.

여기에 ‘배달의 민족’ 앱을 개발한 ‘우아한 형제들’의 김봉진 대표가 4년 전부터 매월 일정 금액을 후원하며 캠페인 사업에 동참했다. 최근에는 골드만삭스와 매일유업까지 동참하면서 성동구와 동대문구에 이어 광진구까지 후원 지역이 확대됐다.
옥수중앙교회는 지난 해 12월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을 설립하였으며, 이를 바탕으로 더 나은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활동과 노력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매일유업은 소수의 환아들을 위한 특수분유 제조는 물론, 진암장학재단, 진암사회복지재단을 중심으로 장학사업, 다문화 가정 및 북한 이탈주민 등 소외계층을 위한 무상 분유 지원 사업, 육아 지원 및 출산장려활동 등 다양한 사회적 책임 활동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