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첫 솔로 앨범 발매한 박유천, 입대 전 팬들에게 애정어린 편지

최종수정 2016.01.20 09:56 기사입력 2016.01.20 09:56

댓글쓰기

박유천.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유천.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JYJ 박유천의 첫 솔로 앨범이 발매돼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그가 입대 전 쓴 편지가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JYJ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12월27일 박유천이 입소 전 공식 페이스북에 남긴 편지와 그의 사진을 게재했다.

박유천은 "지금 이 글이 공개되면 저는 훈련소에 있겠죠? 음, 반말로 해도 될까요? 그래도 우리 오래 알고 지낸 사이니까"라면서 편지를 시작했다.

이어 그는 “훈련소에 들어가기 전에 한 동안은 별 생각이 없다가 화보 인터뷰 등을 하면서 '아 내가 군대에 가는구나' '한동안 일을 하지 않는구나' 라는 생각이 들며 실감이 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편지 말미에 박유천은 “우리 팬들, 정말 감사하고 응원해준 만큼 무사히 잘 다녀올 테고… 서로 각자 좋은 시간이 돼서 나중에 더 한 뼘 자란 모습으로 만났으면 좋겠어”라면서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유천이 쓴 편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유천입니다.

지금 이 글이 공개되면 저는 훈련소에 있겠죠? 음... 반말로 해도 될까요? 그래도 우리 오래 알고 지낸 사이니까~ ^^

음. 훈련소에 들어가기 전에 한동안은 별 생각이 없다가 화보 인터뷰 등을 하면서 아 내가 군대에 가는구나 한동안 일을 하지 않는구나… 꽤 오랜 시간 일을 쉰 적이 없었는데… 라는 생각이 들며 실감이 나기 시작했어. 이미 오래 전부터 이 시기가 되면 군복무를 해야 한다고 알고 있었는데 막상 그 시간이 오니까 실감이 안나더라구. 아쉬운 감정은 가지지 않기로 했어 많은 팬들이 뭐가 제일 아쉽냐고 질문 했다고 들었는데 아쉬운 건 되돌이킬 수 없는건데 아쉬워하기보다는 오히려 고마운 일에 대해 생각하는 것이 좋겠더라고. 참 감사하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고, 행복하게 일을 했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어. 정말 고마워^^

잘 표현을 못하고 말이 많지 않지만 마음 속은 다 알고 느끼고 있다고 말하고 싶었어. 정말 고마워.

그러면 질문에 답을 해보겠습니다. 주신 질문 중에 몇 가지를 골라 보았어. 만약 연예인이 아니었다면? 나는 작곡가가 되었을 것 같아 아니면 소설가? 음... 아마도 그럴 것 같아. 훈련소에서 생각날 것 같은 음식을 많이 물어봤는데 재중이 형이 그러는데 무엇이든 맛있다고 하드라구 그 안에서 먹는 음식들이. 나도 딱히 훈련소에서 뭘 먹고 싶겠다 생각은 없을 것 같은데... 제대 후 어떤 작품을 해보고 싶냐는 질문은 음... 경구 형과 얼마 전에 술을 마셨는데 내가 제대하면 꼭 함께 영화를 찍고 싶다고 말씀 드렸어. 정말 배우로서 배울 점이 너무 많아서 그리고 나에게 너무 따뜻한 형 같아서 정말 같이 작품을 꼭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 가장 그리울 사람은 언제나 아버지. 어른이 되면서 책임감이 늘어가며 더욱 물어볼 게 많고 만나고 싶은데 안계시니까 항상 그리워하고 있지. 팬들에게 내주는 방학 숙제는 건강, 행복 ! 나는 중국어도 배우고 싶고 책도 많이 읽고 싶어.

자, 이정도면 대답이 됐으려나? 우리 재중이 형…휴가 나와서 마지막으로 내 얼굴 꼭 보고 싶다고 했는데 결국 통화만 하게 되었네. 형이 너무 자랑스럽다고 말하고 싶고, 준수 정말 내가 좋아하는 친구이자 내 멤버, 혼자서 외롭겠지만 힘내고 파이팅 하길 바라고,

우리 팬들, 정말 감사하고 응원해준 만큼 무사히 잘 다녀올 테고, 입소 하루 앞둔 어제는 정말 뭐랄까 덤덤하기도 하고 기대감이 들기도 하고 기분이 좋았어. 새로운 사람들 새로운 경험 할 수 있으니까 좋더라구. 우리 잠깐 아니 꽤 긴 시간 볼 수 없겠지만 서로 각자 좋은 시간이 돼서 나중에 더 한 뼘 자란 모습으로 만났으면 좋겠어. 안녕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