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엠게임, 中서 '열혈강호전' 출시 3달만에 70억 매출

최종수정 2016.01.18 17:52 기사입력 2016.01.18 17:52

댓글쓰기

엠게임, 中서 '열혈강호전' 출시 3달만에 70억 매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엠게임은 중국 웹게임 전문 개발사 유런테크와 공동 개발한 웹게임 '열혈강호전'이 출시 3달만에 약 70억원 매출을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0월 공식 서비스를 진행한 '열혈강호전'은 서비스 일주일만에 동시 접속자가 2만 5000여명을 넘어섰으며, 현재는 9만명을 돌파하는 등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

이 같은 인기는 '열혈강호 온라인'의 강력한 지적재산권(IP)에 유런테크의 서비스 노하우가 맞물려 시너지 효과를 일으킨 것으로 분석된다.

또 원작의 장점을 흡수하고 웹게임 특성에 맞는 빠른 게임 전개, 신규 콘텐츠 등도 중국 이용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는 게 유런테크의 설명이다.
향후 유런테크는 '열혈강호전'의 장기적인 흥행을 위해 보다 공격적인 마케팅은 물론 다양한 채널을 통해 서비스할 방침이다. 또 대만을 비롯한 홍콩 마카오 서비스도 곧 진행할 예정이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열혈강호 온라인에 이어 웹게임 ‘열혈강호전’이 또 한번 중국에서 흥행 돌풍을 일으켜 매우 고무적이다"며 "유런테크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중국 웹게임 시장에서 ‘열혈강호전’이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