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버풀, FA컵서 4부리그 액스터와 무승부…재경기 필요

최종수정 2016.01.09 11:01 기사입력 2016.01.09 11:01

댓글쓰기

리버풀 위르겐 클롭 감독 / 사진= 리버풀 홈페이지 캡처

리버풀 위르겐 클롭 감독 / 사진= 리버풀 홈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리버풀이 4부리그 엑스터 시티와 비겼다. 승부를 가리지 못한 두 팀은 안필드에서 열리는 재경기를 통해 32강 진출 여부를 결정한다.

리버풀은 9일(한국시간)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15~2016 잉글랜드 FA컵 3라운드에서 엑스터시티와 2-2 무승부를 거뒀다.
리버풀은 어린 선수들을 많이 투입하면서 경기를 했다. 상대는 4부리그 엑스터였지만 오히려 1부리그 리버풀이 초반에 밀렸다. 전반 9분에 선제골을 내줬다. 톰 니콜스에게 득점을 허용했다. 리버풀은 골을 내준 지 3분 만에 싱클레어의 동점골로 다시 균형을 맞췄지만 전반 추가시간에 코너킥 상황에서 홈스가 올린 공이 그대로 리버풀의 골문 안으로 들어가 엑스터가 다시 앞서갔다.

후반전에도 엑스터에 밀리는 경기를 하자 리버풀은 당황했다. 교체카드로 분위기를 바꿔보려고 했다. 후반 28분에 기다리던 동점골이 나왓다. 수비수가 잘못 걷어낸 공을 스미스가 밀어 넣어 2-2 무승부로 경기를 어렵게 끝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