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재석, 29일 '내딸 금사월'에 한번 더 나온다

최종수정 2015.11.27 10:58 기사입력 2015.11.27 10:58

댓글쓰기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지난 22일 방송인 유재석이 MBC 주말드라마 '내딸 금사월'에 깜짝 출연해 화제가 된 가운데, 유재석이 다른 역할로 한 번 더 출연할 것으로 알려졌다.

MBC는 27일 "지난 방송에서 천재화가와 비서를 능청스럽게 연기했던 유재석이 29일 방송에 또 다른 역할로 등장한다"고 밝혔다.
공개된 예고편에서 유재석은 꽃이 그려진 화려한 정장을 입고 사람들에게 둘러싸여 있는 모습이다. 극중 찬빈(윤현민 분)이 유재석의 트레이드마크인 메뚜기춤을 추는 모습도 예고편에 담겼다.

제작진은 "유재석의 성실함을 직접 두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긴 시간의 촬영에 피곤할 법도 하지만 수많은 제작진과 팬들의 사진 요청에 웃음으로 대하며 일일이 사진을 찍어주는 모습에서 유재석에 대한 신뢰감이 한층 높아졌다"고 했다.

유재석은 앞서 MBC '무한도전'의 자선 경매쇼 '무도 드림'을 통해 '내딸 금사월' 제작진에게 경매 최고가 2000만원에 낙찰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