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동제약 임시주총… 임유철·김후정 이사 선임

최종수정 2015.10.30 11:36 기사입력 2015.10.30 11:36

댓글쓰기

사외이사는 백남종 교수 선임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일동제약(대표 이정치)은 30일 본사 대강당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에이치앤큐코리아파트너스의 임유철 공동대표와 김후정 상무를 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사외이사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백남종 교수가 새로 선임됐다.

총회 의장인 일동제약 이정치 회장은 모두 발언을 통해 “주주 여러분들께서 보내주신 변함없는 성원과 신뢰에 감사드린다”며, “경영 안정화를 바탕으로 중장기 전략 추진과 기업 및 주주 가치 제고에 더욱 역량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일동제약은 ‘아로나민’, ‘벨빅’ 등 대표브랜드와 기타 품목들의 고른 성장에 힘입어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2% 증가한 1160억원, 영업이익은 29%가 증가한 62억원을 기록했다.

일동제약은 금년 발매한 비만치료제 ‘벨빅’, 프로바이오틱스 전문브랜드 ‘지큐랩’, 고혈압고지혈증치료 복합제 ‘텔로스톱’ 등을 비롯해 화장품과 음료 등 신사업을 앞세워 성장을 이어가는 한편, B형 간염치료제 ‘베시포비어’, 표적지향항암제 ‘IDF-11774’와 ‘IDX-1197’ 등 유망 신약 개발을 통해 중장기 전략을 펼쳐나간다는 방침이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