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평창서 5G 핵심기술 현장 시험 완료

최종수정 2015.08.24 09:12 기사입력 2015.08.24 09:12

댓글쓰기

KT는 7월부터 약 두 달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와 크로스컨트리 경기장에서 5G 핵심기술인 밀리미터파(millimeter Wave) 필드 테스트를 진행하고 기본 설계 작업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KT 직원들이 평창올림픽 5G 시범서비스를 위해 밀리미터파 송수신 장비로 네트워크 품질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사진=KT)

KT는 7월부터 약 두 달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와 크로스컨트리 경기장에서 5G 핵심기술인 밀리미터파(millimeter Wave) 필드 테스트를 진행하고 기본 설계 작업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KT 직원들이 평창올림픽 5G 시범서비스를 위해 밀리미터파 송수신 장비로 네트워크 품질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사진=KT)


[아시아경제 강희종 기자] KT 는 7월부터 약 두 달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와 크로스컨트리 경기장에서 5G 핵심기술인 밀리미터파(millimeter Wave) 현장 시험(필드 테스트)을 진행하고 기본 설계 작업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KT는 "평창에서 진행하고 있는 밀리미터파 설계와 주파수 특성 시험 결과는 장비 제조사들의 5G 장비 개발에도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시험결과를 국제 표준화 기구인 3GPP에 제안해 5G 국제 표준화 작업을 선도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KT는 지난 3월 MWC에서 삼성전자와 협력 28GHz 대역 7.55Gbps 전송 시연을 완료했다. 5월에는 황창규 회장이 직접 스웨덴 에릭슨 R&D 센터를 찾아 15GHz 대역에서의 야외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

지난 7월 우면동 KT연구개발센터 내에 6개 벤더사(삼성전자·에릭슨·알카텔루슨트·뇌아·화웨이·ZTE)와 5G 테스트베드인 5G R&D 센터를 구축했하고 단계적으로 5G 서비스에 대한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강희종 기자 mindl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