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금융, 2015년 경영전략회의 개최

최종수정 2015.01.06 09:03 기사입력 2015.01.06 09:03

댓글쓰기

2015년 경영 키워드 '수익성 개선'…'윤리경영' 의지 천명
농협금융인상·사회공헌인상 시상식도 열려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NH농협금융은 6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관에서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임종룡 농협금융지주 회장은 2015년 경영 키워드로 '수익성 개선'을 선언했다. 임 회장은 "명실상부한 4대 금융그룹으로 도약한 농협금융의 위상과 농업·농촌을 위한 수익센터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무엇보다 안정적인 수익 창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자산운용 경쟁력 강화·시너지 성과 창출·자산건전성 제고 등 구체적인 추진 방향을 제시하며, 농협금융의 모든 역량을 수익성 개선에 우선 집중할 것을 당부했다.

농협금융은 농식품 금융 지원, 기술금융 활성화, 공공사업 지원 등 금융사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더욱 매진할 계획이다. 또 고객과 약속한 전산(IT)시스템 안정성 제고와 정보보호 강화 대책을 차질 없이 이행해 농협금융에 대한 새로운 신뢰 구축을 다짐했다.
더불어 임 회장과 전 계열사 대표이사(CEO)는 2015년 윤리경영 실천을 서약하며, 고객으로부터 가장 신뢰받는 금융회사로 도약하기 위한 윤리경영 의지를 대내외에 천명한다.

한편 이날 회의에 앞서 지난해 각 분야에서 최고의 성과를 거둔 직원을 선정하는 '농협금융인상'과 사회공헌 분야에서 남다른 실적을 보인 직원에게 수여하는 '사회공헌상' 시상식도 개최된다.

지난해 처음 도입된 농협금융인상 시상식에서는 대상을 수상한 권성현 농협은행 계장을 비롯해 총 7명을 우수직원으로 선정하고, 2개 단체에 특별상을 시상한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