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구라, 공황장애로 입원 "아내 빚보증 때문(?)"

최종수정 2014.12.19 10:08 기사입력 2014.12.19 10:08

댓글쓰기

김구라

김구라


김구라, 공황장애로 입원…"아내 빚보증 때문에 재산 차압당하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공황장애로 방송활동을 중단한 방송인 김구라가 최근 아내 빚보증 문제로 재산 가압류 통보를 받은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19일 한 매체는 김구라가 아내 이모 씨의 빚보증에 따른 채무 때문에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고, 관할 법원에서 김구라의 법률대리인에게 재산을 차압하겠다는 통보를 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김구라가 지난 18일 공황장애로 입원한 원인이 결국 아내 이모씨의 빚보증에 따른 채무 때문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김구라는 그 동안 방송에서도 아내 이씨의 친인척 빚보증으로 인한 채무 액수가 크다는 언급을 한 바 있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김구라 아내 이씨는 심성이 착해 주위 사람들의 부탁을 거절하지 못하는 성격으로 알려졌다. 친인척의 보증을 섰다가 빚을 떠안게 됐고 경제관념이 투철한 김구라에게 얘기하지 않은 채 이를 해결하려다 지인들에게 빚을 지고 사채까지 끌어다 쓰면서 갚아야 할 빚이 커진 것으로 전해졌다. 빚의 액수만 십수억 원에 이른다고.
김구라는 가정을 지키겠다는 일념, 가족에 대한 책임감으로 이 빚을 방송 출연료 등 수입으로 메워갔지만 7개월여 전 공황장애 진단을 받았으며 최근 또 한번 이씨의 빚보증이 문제가 돼 정신적 스트레스를 견디지 못하고 쓰러진 것으로 보인다.

앞서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8일 "김구라가 최근 들어 극심한 스트레스와 불면증에 시달리며, 몸과 마음이 많이 지쳐있었던 것 같다. 오늘 오전 가슴이 답답함과 이명증상을 호소해, 급하게 병원으로 가게 됐다"라면서 "지난 5월부터 7개월째 치료 중이었던 공황장애의 증상이 악화됐고 절대 안정이라는 의사의 소견이 나와 당분간 입원치료를 하며, 경과를 지켜보기로 했다"라고 말했다.

김구라는 일단 이날 예정됐던 MBC '세바퀴' 녹화에 불참했다. 이외에도 김구라는 현재 MBC '라디오스타', 케이블TV MBC 에브리원 '정의본색',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 등에 출연하고 있어 향후 일정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