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DB대우證, 中기업 유로본드 1억달러 발행 주선

최종수정 2014.12.15 10:57 기사입력 2014.12.15 10:57

댓글쓰기

KDB대우증권과 광서건설은 지난 12일 대우증권 홍콩현지법인에서 건설국제홍콩의 유로본드 발행관련 조인식을 열었다. 후팡 광서건설그룹 CFO(왼쪽)와 김종선 대우증권 홍콩현지법인장(오른쪽)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KDB대우증권과 광서건설은 지난 12일 대우증권 홍콩현지법인에서 건설국제홍콩의 유로본드 발행관련 조인식을 열었다. 후팡 광서건설그룹 CFO(왼쪽)와 김종선 대우증권 홍콩현지법인장(오른쪽)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KDB 미래에셋대우 이 지난 12일 홍콩현지법인에서 김종선 홍콩현지법인장, 후팡(Hu Fang) 광서건설그룹(?西·Guangxi) CFO 등이 참석한 가운데 1억달러(USD) 규모의 유로본드 발행 주선 관련 조인식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광서건설그룹의 홍콩자회사인 건설국제홍콩(Construction International(Hong Kong) Limited)이 해외 건설 사업 프로젝트 파이낸싱과 무역중개을 위해 발행했다. 중국 최대 은행인 중국공상은행(ICBC)의 지급보증(Standby Letter of Credit)으로 신용보강이 이뤄져 무디스로부터 ‘A1’의 신용등급을 받았다.
김종선 대우증권 홍콩현지법인장은 “외국기업의 접촉부터 발행 주선 완료까지 유로본드발행을 단독으로 수행했다”며 “향후에도 아시아기업의 채권발행과 주선 업무의 기회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대우증권은 중국시장을 상대로 현지화된 사업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현지 기업고객을 상대로 다양한 IB업무를 활발히 실시할 계획이다.

광서건설그룹은 중국국영기업으로 2013년 매출액과 총자산은 각각 88억달러(약 9조7000억원), 44억달러(약 4조8000억원)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