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서부소방서, 양동시장 난방기구 사용실태 점검

최종수정 2014.12.12 17:23 기사입력 2014.12.12 17:2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 서부소방서(서장 임근술)는 12일 겨울철 난방기구 사용 급증에 따른 화재예방을 위해 양동시장과 주변 상가에 대한 현지 지도·점검을 실시했다.

점검반은 이날 양동시장 주변 화재취약지구를 찾아 난방기구 사용과 비상구 훼손, 소방시설유지관리, 소방통로 확보 등의 실태를 파악했다.
또 화재예방 수칙 준수와 화기취급 증가에 따른 홍보 활동과 점포 내·외부에 비치된 소화기, 소화전의 작동 여부를 점검했다.

점검반은 양동시장 내 통로가 좁은 데다, 쌓여있는 적치물이 많아 화재 발생시 치명적인 인명피해 요소가 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상인들의 자발적인 화재예방 활동을 당부했다.

임근술 소방서장은 “진도와 화개장터의 예처럼 재래시장 화재는 대형 인명·재산피해로 이어지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상인들에게 돌아간다”며 “매서운 한파에 난방기구 사용이 급증한 만큼 소방시설 관리와 소통통로 화보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