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민호, '강남 1970' 출연 이유 "재벌 역할만 하다보니…"

최종수정 2014.12.12 14:30 기사입력 2014.12.12 14:30

댓글쓰기

이민호 [사진=티브이데일리 송선미 기자]

이민호 [사진=티브이데일리 송선미 기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민호, '강남 1970' 출연 이유 "부잣집 역할만 하다보니…"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이민호가 ‘강남 1970’에 출연하게 된 이유에 대해 밝혔다.
12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는 영화 ‘강남 1970’(감독 유하ㆍ제작 모베라픽쳐스)의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배우 김래원 이민호 정진영과 유하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민호는 “그동안 재벌 캐릭터를 많이 해왔다. 스스로 생각했을 때 요즘 살고있는 강남과 가장 잘 어울리는 배우 중 한 명이라고 생각한다”며 “강남에 사는 부잣집 느낌의 역할만 하다보니 과거 강남 속 모습은 어떨지 궁금했고, 마침 과거 강남이 모습을 그리는 ‘강남 1970’의 시나리오를 받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강남 1970’을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면 대중들에게 신선하지 않을까 생각해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며 “유하 감독님을 믿고 따르며 열심히 했다”고 전했다.
또 그는 “20대 후반에 영화를 하게 된다면 메시지가 있는 영화를 하고 싶었다”며 “마침 ‘강남 1970’의 시나리오가 오게 돼 바로 선택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강남 1970’은 1970년대 서울, 개발이 시작되던 강남땅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과 의리, 배신을 그린 작품이다. 내년 1월 21일 개봉 예정.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