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韓中日 보건장관, '에볼라 대응' 공동성명 채택

최종수정 2014.11.23 12:00 기사입력 2014.11.23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한국과 중국, 일본 등 3개국의 보건 장관들이 에볼라 바이러스 등 질병에 대응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보건복지부 문형표 장관은 23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7차 한중일 보건장관회의에서 참석했다.

한중일 보건장관회의는 인플루엔자 유행에 한중일 3국이 공동 대응하기 위해 한국의 제안으로 2007년 만들어진 연례 협의체다.

올해 회의에선 최근 전세계를 공포로 몰아넣은 에볼라 대응방안을 논의하고, 글로벌 보건 이슈로 부각된 만성질환과 보편적 의료보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3국 장관은 에볼라에 대한 협력체계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는데 공감하고, 한국이 제안한 에볼라 대응을 위한 3국 공동 성명을 채택했다.
이들은 공동 성명을 통해 지난해 체결한 감염병 협력각서와 공동실천계획에 따라 각국의 에볼라 대응 계획과 관련 정보를 공유하기로 했다.

한편, 문 장관은 한국이 전세계적 감염병 대응 공조 체계 구축을 위해 추진 중인 글로벌 보건안보 구상(GHSA)에 관한 각료급 회의를 내년에 개최한다는 점을 함을 알리고, 중국과 일본의 보건부 장관을 초청했다.

또 최근 발표한 금연종합대책을 소개하고, 3국이 세계보건기구 담배규제협약(FCTC) 이행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제안했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