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百, 창립 35주년 기념…10년간 3억5000만원 쏜다

최종수정 2014.10.26 06:00 기사입력 2014.10.26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롯데백화점은 창립 35주년을 맞아 총 3억8500만원의 쇼핑 지원금을 증정하는 경품행사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여름 세일의 10억원 경품과 가을 세일의 훈민정음 서문을 새긴 5억원 상당의 황금판에 이어 쇼핑지원금을 증정하는 대형 경품행사다.

창립 35주년 기념 경품행사는 오는 31일부터 11월9일까지 10일간 롯데백화점 전 점포에서 참여 가능하다. 구매와 상관없이 방문고객 누구나 응모가 가능하며, 1일 1人 1회 참여할 수 있다. 11월19일 본점에서 추첨을 통해 당첨된 1등(1명)에게는 매년 3500만원씩 10년간 3억5000만원을, 2등(10명)에게는 350만원의 쇼핑지원금을 증정한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35년간 축적된 유통 노하우를 통해 이번 창립행사에서 고객이 실제로 원하는 경품을 선정할 수 있도록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지난 5~7일까지 3일간, 롯데백화점 본점 고객 및 문화센터 회원 3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고객들은 경품 중 현금성 자산을 선호한다는 고객이 62%를 차지했다. 1명에게 증정하는 초고가 경품에 대한 선호도는 76%로 높게 나타났다.
이밖에 경품 행사에 참여하는 고객의 수도 1등 경품의 금액이 클수록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지난 3년간 롯데백화점에서 진행한 경품행사에서도 평균 경품행사 참여고객수가 45만명인 것에 비해 3억6000만원의 연금경품(12년 1월), 10억원 경품(14년 7월), 훈민정음 황금판(14년 10월) 등에는 평균 200만명 이상의 고객이 응모할 정도로 응모율이 높았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이번 11월 창립행사에서 응모자 전원에게 곽티슈/물티슈, 상품권 등을 증정한 13년(100% 당첨 복불복 행운의 사다리타기)과 달리 총 11명에게만 총 3억8500만원의 초고가 경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이완신 롯데백화점 마케팅부문장은 “경기 불황이 장기화되면서 고객이 실제로 원하는 경품을 선정하자는 취지에서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라며 “지난 35년간 꾸준한 사랑을 보여준 롯데백화점 고객들에게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행사와 프로모션을 통해 고객 사랑을 실천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