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외교수석 “남북고위급접촉 예정대로 될 것이라 생각”(상보)

최종수정 2014.10.19 14:36 기사입력 2014.10.19 14: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주철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비서관은 19일 “남북 고위급 2차 접촉이 예정대로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주 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이탈리아 순방 결과를 브리핑한 뒤 질의응답을 통해 '개인적 생각'이란 전제를 달고 이 같이 말했다.
주 수석은 “지난 번 아시안게임 폐회식 날 있었던 남북 오찬 확대회담에서 합의가 있었던 것이라 예정대로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북한이 지난 15일 군사 당국자간 접촉 결과를 공개하며 남측의 태도를 비난한 것과 관련해 주 수석은 "(북측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고 우리는 남북한 간 신뢰를 바탕으로 해왔기 때문에 잘못된 부분은 없었다고 생각한다"며 "성실하고 진정성 있게 했기 때문에 2차 고위급 회담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박 대통령이 이번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발언을 포함해 최근 연이어 북한의 인권 문제를 거론하고 있는 데 대해 주 수석은 “북한 인권 문제는 남북한의 문제이기도 하면서 국제사회의 문제이며, 북한도 인권 문제에 대해서는 상당히 능동적 반응을 보이고 있다"며 "그래서 국제사회도 알아야 하고 함께 걱정하고 풀어가야 할 문제"라고 설명했다.
이어 “북한에 대해서도 좀 더 좋은 권고를 하는 것으로 이해해야 하고, 북한의 경제발전을 위해서 인권문제를 개선하고 핵문제 해결을 종용하는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