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차별화된 콘텐츠 주목<한국證>

최종수정 2014.10.16 07:58 기사입력 2014.10.16 07: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한국투자증권은 16일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에 대해 차별화된 콘텐츠 경쟁력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6만원으로 분석을 재개했다.

정희석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업종 리스크가 부각되고 있지만, 콘텐츠 경쟁력 강화가 지속되고, 신규시장으로의 사업확장이 가속화될 전망"이라며 "L-capital로부터의 투자유치로 LVMH와의 사업적 시너지 창출도 예상된다"고 말했다. 업종 전반의 투자 심리가 위축되고 있지만 아티스트의 콘텐츠 경쟁력이 확고해 차별적인 접근이 필요하다는 분석이다.
정 연구원은 "핵심은 아티스트의 자체제작능력"이라며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주요 아티스트는 음반(음원)과 공연활동에서 자체 프로듀싱 능력을 보유하고 있고 자체 제작은 구조적으로 콘텐츠의 질적 개선, 차별성 확보, 아티스트 활동의 동기부여로 이어진다"고 설명했다. 또 신규 아티스트 라인업도 확대돼 콘텐츠 경쟁력 강화와 안정적인 아티스트 활동은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2014년, 2015년 음반(음원)과 콘서트 매출액은 각각 22%, 44% 증가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지역적으로 중국, 부문적으로는 패션·화장품 등 사업영역 확대가 가속화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중국 내 활동 확대로 중국 콘서트 매출액은 올해와 내년 각각 240%, 141%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