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한도전' 하하 "감동의 '봅슬레이' 특집, 참가 못 해 아쉬워"

최종수정 2014.10.10 13:38 기사입력 2014.10.10 13:38

댓글쓰기

하하

하하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가수 하하가 가장 기억에 남는 '무한도전'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하하는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신사옥에서 열린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400회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봅슬레이' 특집이 인상적이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당시 공익근무 중이라 참가를 못 했다"라며 "멤버들이 오열하는 모습을 화면으로 보면서 나도 울었다. 그런 자리에 함께할 수 있길 바랐다"라고 덧붙였다.

'무한도전'은 대한민국 평균 이하 남자들의 무모한 도전을 주제로 지난 2006년 5월 첫 방송을 시작해 오는 18일 400회를 앞두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또 유재석, 박명수, 하하, 노홍철 등 멤버들의 땀과 노력으로 그간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왔다. 매주 토요일 오후 5시20분 방송.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