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산역서 시각장애인 남성 열차 치여 중상

최종수정 2014.09.20 16:55 기사입력 2014.09.20 16: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20일 오전 10시56분께 서울 지하철 1호선 용산역에서 시각장애인 1급 최모(27)씨가 승강장에 진입하는 열차에 치여 중상을 입었다.

코레일 관계자는 "사고 직전 승강장 아래 대피할 수 있도록 파인 공간에 있던 최씨가 갑자기 선로로 뛰어들어 중간에 웅크리고 앉았다"며 "기관사가 급격히 열차를 멈췄지만 충돌을 피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최씨는 머리를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씨가 자살을 시도했거나 발을 헛디뎌 아래로 떨어졌을 가능성 등을 열어두고 CCTV 화면, 기관사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