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유신소재, 박영우 회장이 10만2148주 장내매수

최종수정 2014.08.29 10:16 기사입력 2014.08.29 10: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대유플러스 는 박근혜 대통령의 조카사위인 박영우 대유그룹 회장이 10만2148주를 장내매수해 총 주식 수가 535만1503주, 지분율은 6.08%로 확대됐다고 29일 공시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