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것이 '완벽한 원형' 스마트시계 LG G워치R"

최종수정 2014.08.28 11:00 기사입력 2014.08.28 11:00

댓글쓰기

LG G워치R

LG G워치R


세계 첫 원형 플라스틱 OLED 적용, 메탈바디, 천연 가죽 소재 스트랩
1.2GHz 퀄컴 스냅드래곤 400 프로세서, 410mAh 대용량 배터리 등
심박센서로 건강관리 정보 제공…음성 인식 기반 '구글 나우'로 사용자 편의'UP'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LG전자 가 28일 전략 스마트워치 'LG G워치R'을 전격 공개했다.
LG G워치R은 스마트워치로는 세계 최초로 완벽한 원형의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풀 서클 디자인을 위해 제품 내부의 부품 설계도 최적화했다.

플라스틱 OLED는 가볍고 얇게 만드는데 보다 적합하며, 가공성이 뛰어나 정교한 이미지 구현에 유리하다. 시야각이 넓어 색상이 선명하고 야외 시인성도 높다.

고급 시계들이 주로 채택하는 메탈바디, 천연 가죽 소재의 스트랩 등도 감각적 디자인에 힘을 보탰다.
LG G워치R은 1.2기가헤르츠(GHz) 퀄컴 스냅드래곤 400 프로세서, 410밀리암페어아워(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안드로이드 4.3 이상의 모든 스마트폰과 사용할 수 있으며 터치 기반의 직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24시간 내내 화면이 꺼지지 않는 '올웨이즈 온' 기능은 언제든지 시간을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음성 인식 기반의 구글 나우 서비스도 제공한다. 사용자는 별도의 화면 조작 없이 음성만으로 필요한 정보를 검색하고, 메시지를 보내거나 일정 검색, 메일 관리 등과 같은 대화형 명령을 수행할 수 있다.

심박센서를 이용해 사용자의 건강관리도 도와준다. 부재중 전화, 메시지, 미팅 일정, 날씨 정보 등에 대한 알림 기능도 제공한다.

IP67 인증 획득으로 방수·방진 기능을 갖춰 손을 씻을 때 시계를 벗을 필요가 없고, 이물질이 묻으면 물을 이용해 세척이 가능하다. 스트랩은 시계 표준 너비인 22mm 규격을 채택해, 사용자가 자신의 스타일에 맞는 스트랩으로 교체할 수 있다.

LG전자는 다음 달 5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4'에서 LG G워치R을 공개할 예정이다. 제품 출시는 올해 4분기 초로 예정돼 있다.

박종석 LG전자 MC사업본부장(사장)은 "모던한 느낌의 G워치에 이어 클래식한 디자인의 G워치R를 선보였다"며 "감성 혁신 기반의 프미미엄 디자인의 스마트워치로 웨어러블(착용가능한) 기기 선두주자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 G워치R

LG G워치R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