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석 택배문자 이용한 '스미싱' 조심하세요"

최종수정 2014.08.19 12:00 기사입력 2014.08.19 12:00

댓글쓰기

문자 누르면 스미싱 앱 설치…해커가 돈 뜯어내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택배 문자가 많아지면서 이를 이용한 스미싱 사기가 나타났다.

스윗트래커(대표 이영준)는 최근 가짜 '스마트택배'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도록 유도하는 문자가 나타났다며 19일 사용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스윗트래커는 스마트택배라는 스마트폰 앱을 운영하고 있는 중소기업으로, 이 앱은 홈쇼핑이나 인터넷 쇼핑으로 구매한 상품의 배달 과정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누적 다운로드 수만 400만건에 달한다.

택배 조회를 노린 이 스미싱은 대형 택배사를 사칭한 문자의 URL을 클릭할 경우 가짜 스마트택배 설치를 유도하는 웹사이트로 연결된다. 이 웹사이트에서 가짜 스마트택배 앱을 설치하면 해커가 스마트폰에 임의의 비밀번호를 설정해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못하게 한다. 이후 사용자에게 '비밀번호를 알고 싶으면 돈을 달라'고 요구하는 방식으로 돈을 뜯어낸다는 것이 스윗트래커 측의 설명이다.

김영준 스윗트래커 대표는 "스미싱을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악성코드가 설치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실수로 가짜 스마트택배 앱을 설치했을 경우 스마트폰의 서비스센터에 가서 기기를 초기화 하거나 스마트폰에서 직접 '안드로이드 설정 - 보안 - 기기관리자' 항목에서 스마트택배의 기기관리자를 삭제하고 어플리케이션을 완전히 삭제하면 된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